연평IC 접속교차로 교통체계 개선
연평IC 연결로 확장… 서울 방향 좌회전대기차로 1→2차로
 
김희우

국도 47호선과 국가지원지방도(국지도) 98호선이 한곳에서 만나는 연평IC 접속교차로와 관련해서 교통체계 개선사업이 완료됐다는 소식이다.

 

이 지점은 국지도를 타고 오남서울 방향으로 향하는 차량들이 늘고 있는가 하면 연평-장현 사이 국도 신설공사가 아직 끝나지 않아 우회하려는 차량들이 몰리고 있다.

 

게다가 덕송-내각 고속화도로가 오는 14일 개통을 앞두고 있어 교통정체 현상이 더욱 심각해질 수밖에 없는 형편이다.

 

다행히 남양주시를 비롯한 관계기관(도로관리청)에서 일찍부터 이러한 사정과 우려 등을 인지해 우선은 모니터링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쳤다.

 

특히 지난해 4월부터 현장에서 첨두시간대 교통량 조사와 교차로 서비스 수준 점검이 이뤄졌으며, 이어 구체적인 개선방안이 마련되면서 사업시행을 위한 관계기관 협의 및 역할 분담 등에 이르게 됐다 

 

 

그 결과 국토교통부 서울지방국토관리청에서 연평IC 연결로를 2차로로 확장했으며 경기도가 국지도에 대해서 서울 방향 좌회전대기차로의 폭(12차로)을 넓히고 길이85140m)를 늘렸다.

 

남양주시는 램프 미터링 등 신호등 공사를 시행했으며, 이렇듯 유기적인 연계 속에서 지난달 시작된 공사가 덕송-내각 고속화도로 개통 이전에 신속하게 모두 마무리됐다.



기사입력: 2017/04/13 [10:46]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