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남양주 3개 지역 조직위원장 완성
지난달 말 을-안만규 병-김미연 이어 13일 갑-안형준 임명안 확정
 
김희우

바른정당의 국회의원 선거구별 당원협의회 조직위원장의 명단이 완성됐다.

 

13일 남양주에서 갑(화도·수동·호평·평내) 지역 위원장으로 안형준 초고층 도시건축학회 연구원장이 임명됐다.

 

(진접·오남·별내)과 병(와부·진건·조안·퇴계원·금곡·양정·지금·도농) 지역은 이보다 앞서 지난달 말 위원장 임명안이 확정됐다.

 

각각 안만규 남주건설 대표이사와 김미연 남양주시 궁도협회장이 위원장 자리를 꿰찼다.

 

이들 모두는 한때 몸담았던 옛 새누리당을 떠난 인물들이다.

 

안형준 위원장의 경우 한나라당 시절 2004년 총선 때 최재성 전 의원에 밀려 낙선의 아픔을 겪은데 이어 2008년에도 출마했으나 아예 본선 무대를 밟지 못했다.

 

이후 2016년 총선 때 새롭게 병선거구에서 다시금 새누리당의 후보 공천을 노렸으나 마찬가지 결과를 면치 못했다.

 

안만규 위원장은 새누리당 시절 여의도연구원에서 자문위원을 지낸 바 있으며 지난해 20대 총선에 이르기까지 선거 때마다 출사표를 던져왔다. 김미연 위원장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남양주시협의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기사입력: 2017/04/13 [13:56]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