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아시아행정학회 ‘최우수 혁신상’ 수상
남양주시 빅데이터 기반 행정 국제적으로 인정 받아
 
김희우

남양주시의 빅데이터 기반 행정이 아시아행정학회(AAPA)로부터 아시아 최고라는 인정을 받았다.

 

지난 13~14일 동안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열린 AAPA 모임에서 최우수 혁신상(Best Practice Award)을 받은 것이다.

 

이 상을 우리나라 지방자치단체가 수상한 것은 남양주시가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현덕 부시장<사진 가운데>과 조기행 빅데이터 분석 전문관은 AAPA에 직접 참석해 남양주 4.0 : 데이터 분석에 기반을 둔 과학적인 정책 결정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나섰다.

 

남양주 4.0이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춰 모든 행정에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로봇 등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다는 행정 플랫폼이자 비전이다.

 

최 부시장은 주제발표 때 다산 정약용 선생의 고향인 남양주가 다산 선생의 애민(愛民)과 실사구시(實事求是) 정신을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게 계승·발전해오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 재난이나 재해에 따른 비상근무 효율화, 대중교통 노선과 배차간격 조정,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 등을 빅데이터를 활용한 구체적인 사례로 설명했다.

 

남양주시는 우리나라 지자체에서는 처음으로 2014년 빅데이터팀을 신설하고 관련 시스템을 구축,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행정 전반에 반영한 점 등을 AAPA로부터 높게 평가받았다.

 

AAPA는 아시아 지역 공공 행정과 정책 연구, 학술 교류를 위해 2010년 설립된 단체로 20개 나라의 저명한 학자 300여명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7/04/17 [10:40]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