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스포츠테마파크 ‘팀업캠퍼스’ 첫 삽
광주시 곤지암읍 삼리에서 내년 3월까지 조성공사 준공
 
성우진

 

 

경기도의 대규모 복합 스포츠테마파크 팀업캠퍼스(team-up campus)가 내년 상반기 중 문을 연다.

 

경기도는 15일 광주시 곤지암읍 삼리에서 팀업캠퍼스 조성공사 기공식을 열었다.

 

팀업캠퍼스는 207755면적의 땅에 국비 20억원과 도비 192억 등 모두 212억원이 투입돼 조성된다.

 

이곳에는 국제 규격의 야구장 3면과 축구장 1면을 비롯해서 다목적으로 이용이 가능한 보조구장, 게이트볼장 2, 배드민턴장 1, 2층짜리 멀티플렉스 건물, 27면 규모의 캠핑장, 산책로 등이 들어선다.

 

멀티플렉스 건물에는 야구·승마·사격 등 스크린체험 시설과 어린이 스포츠시설 등이 자리를 잡고 옥상에 학교나 직장 단체가 이용할 수 있는 도심형 서바이벌장이 설치될 예정이다.

 

캠핑장은 필요한 도구들이 모두 갖춰진 곳에서 안락하게 캠핑을 즐길 수 있도록 글램핑장으로 만들어진다. 

 

 

경기도는 팀업캠퍼스를 단순한 생활체육시설이 아닌, 스포츠를 통한 교육의 장으로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팀업캠퍼스에서는 전·현직 프로야구 선수 등 유명 체육인과 함께하는 다양한 유소년, 청소년 교육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팀업캠퍼스 조성공사는 내년 3월까지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7/05/15 [15:03]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