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내 아파트 1만6천530가구 매입
서울 거주자, 1~5월 고양·김포·용인·하남·남양주 순서로 사들여
 
성우진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가 한국감정원 자료를 놓고 분석한 결과 서울 거주자들이 올해 1~5월 동안 경기도내에서 모두 16530가구(분양권 제외)에 이르는 아파트를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경기도내에서 아파트를 가장 많이 매입한 곳은 고양시로 1775가구인 것으로 조사됐다.

 

뒤를 이어서 김포시(1513가구), 용인시(1414가구), 하남시(1313가구), 남양주시(1186가구)가 많은 거래가 이뤄진 5’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6~10위는 성남시(991가구), 수원시(840가구), 평택시(823가구), 화성시(821가구), 의정부시(797가구) 순이었다.

 

서울 거주자들이 이들 상위 10곳에서 사들인 아파트가 경기도 전체의 69.4%에 달했다.

 

지난해 동안에는 하남시(6956가구)에서 아파트를 가장 많이 매입했다.

 

이어 고양시(5276가구), 성남시(4369가구), 남양주시(3633가구), 김포시(3317가구), 화성시(323가구), 용인시(2949가구), 의정부시(235가구), 부천시(1988가구), 수원시(1939가구) 등의 순서로 많은 거래에 나섰던 것으로 집계됐다.



기사입력: 2017/07/05 [13:38]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