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천만원 이상 체납자 3천82명 명단 공개
법인 630곳과 개인 2천452명 체납 지방세 1천690억
 
성우진

경기도가 부과 후 1년이 지나도록 각종 지방세를 1천만원 이상 내지 않고 체납한 법인 630곳과 개인 2452명의 명단을 15일 공개했다.

 

이들이 체납한 지방세는 개인 148억원, 법인 642억원 등 모두 1690억원에 달한다.

 

이날 추가로 명단 공개가 이뤄져 1천만원 이상 지방세를 체납해 명단이 공개된 도내 체납자가 개인 16775, 법인 4304곳으로 늘었다.

 

이들이 체납한 지방세는 총 13127억원에 달하고 이중 78명은 현재 출국금지 된 상태다.

 

추가로 공개된 체납자들의 체납액 규모는 1천만~3천만원이 54.5%, 개인 체납자들의 연령은 50대가 30.5%로 가장 많았다.

 

이들 체납자 명단은 경기도청 홈페이지와 도보, 지방세 납부 사이트인 위택스(www.wetax.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개된 정보는 체납자 성명, 상호(법인명, 대표자), 나이, 주소, 체납 세목, 체납액 등이다.

 

도 관계자는 지방세 고액체납자에 대해 명단 공개는 물론 출국금지, 신용정보제공 등 행정제재와 재산압류, 강제공매, 가택수색 등 강력한 처분을 할 예정이라며 특히 고의적 재산은닉, 지방세 포탈행위자는 조사·고발 등의 조치를 면치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7/11/15 [10:55]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