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는 청년 시리즈’ 시행… 1차 3만8천명
경기도, 22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사업 대상자 모집
 
성우진

경기도가 일하는 청년 시리즈예산 1121억원을 확보하고 1차 사업 대상자를 오는 22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모집한다.

 

이번 모집 규모는 38천명에 이른다.

 

먼저 도내 중소기업에 근무하는 만18~34세 근로자가 10년 이상 매월 일정액을 납입하면 동일한 금액을 지원받아 퇴직연금을 포함해 최대 1억원의 목돈을 만들 수 있도록 돕는 청년연금참여자 3천명을 모집한다.

 

또 청년마이스터통장 5천명과 청년복지포인트 3만명을 각각 선발한다.

 

청년마이스터통장은 제조 분야 중소기업 청년 근로자에게 2년간 월 30만원씩 임금을 직접 지원하는 것이고, 청년복지포인트는 1년 단위로 중소기업 청년 근로자에게 연간 최대 120만원의 복지포인트를 지급한다는 내용이다.

 

도는 자체적으로 마련한 선정 기준에 따라 다음달 말까지 1차 사업 대상자를 확정해 곧바로 2월분부터 사업 시행에 나선다.

 

2차 사업 대상자는 4~5월 선발할 계획이다. 청년연금 3천명, 청년마이스터통장 7500, 청년복지포인트 3만명 등 4500명이다.

 

도는 당초 올해 세 차례에 걸쳐 총 13만명을 선발할 계획이었으나 도의회에서 예산 심의를 통해 2회분 사업비(78500)만 반영했다.

 

일하는 청년 시리즈는 중소기업 청년 근로자들의 임금 격차를 줄이기 위해 도입됐으며, 임금 인상 효과로 중소기업의 일자리 미스매치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신청은 경기도 일자리재단의 고용지원플랫폼 잡아바(http://www.jobaba.net)에서 가능하고, 궁금하거나 자세한 사항은 경기콜센터(031-120) 또는 일자리재단 상담콜센터(1577-0014)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01/03 [09:45]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