李시장 “더 편리하고 안전한 도시 구현 힘 모으자”
월례조회 자리서 네 가지 핵심사항 강조
 
김희우

 

이석우<사진> 시장이 1일 다산홀에서 진행된 2월 월례조회 자리에서 네 가지 핵심사항을 강조하고 나섰다.

 

이날 직원들 앞에서 시민들과 맺은 약속을 언급하며 더 편리하고 안전한 남양주를 구현하는데 총력을 기울였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먼저 “남양주에 사는 시민이라면 누구나 최소한의 경비로 내 집 앞 10분 거리 내에서 행정은 물론이고 체육·문화·학습·복지 서비스까지 함께 누릴 수 있도록 행복 텐미닛도시 인프라를 확충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주문했다.

 

이어 두 번째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지능형 스마트도시를 조성하자면서 지능형 도시 통합관리 시스템구축 과제를 제기했다.

 

이 시장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모든 시설물을 통합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을 만들고, 시대 변화에 따라 진화하는 과정을 통합 시스템 플랫폼에 담아 관리할 것이라고 밝혔다.

 

세 번째로는 미세먼지 위협으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고 미세먼지 발생량을 줄이는데 초점을 맞췄다.

 

그는 미세먼지 발생 원인을 집중 분석해 대책을 수립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지적한 뒤 대기 환경과 더불어 깨끗한 물과 하천이 우리가 지켜야 하는 최고의 가치이자 도시의 질을 평가하는데 있어 주요 지표라고 덧붙였다.

 

이 시장은 끝으로 제천·밀양 화재 등 대형 사고와 수많은 인명피해에 대해 크게 안타까움을 나타낸 뒤 무엇보다 시민들 스스로 안전에 대한 의식이 높아져야 한다대한민국이 북한 침략에 대비해 향토예비군을 창설했듯 우리는 향토방재단을 만들어 적극 운영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큰 재해가 1번 발생하려면 29번의 작은 재해와 300번의 사소한 징후가 보인다는 하인리히 법칙을 설명하면서 사소한 재해 징후도 그냥 넘어가지 않도록 업무에 몰두해 달라고 직원들에게 재차 당부했다



기사입력: 2018/02/01 [13:38]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