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곡동 일원… 도시재생 뉴딜 선도
중심 시가지형 도시재생 선도지역 지정으로 사업추진 가속 페달
 
김희우

남양주에서 금곡동 일원이 도시재생 선도지역으로 지정됐다.

 

지난달 24일 정부 도시재생특별위원회에서 2017년도 선정 도시재생 뉴딜 시범사업 선도지역 지정안을 확정함으로써 국토교통부가 고시한 선도지역 지정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금곡동 일원에서 도시재생은 중심 시가지형(20면적)이라는 사업모델로 분류돼있다.

 

도시재생 사업이 일반적으로 전략계획 수립, 활성화지역 지정을 거쳐 사업이 시행된다면 선도지역에서는 전략계획 없이도 활성화지역으로 바로 지정될 수 있어 사업 속도가 빨라진다.

 

따라서 선도지역인 금곡동 일원은 당면해있는 활성화계획 수립 이후 사업추진이 본격 국면으로 접어들 전망이다.

 

앞으로 2022년까지 완료 목표로 5년에 걸쳐 국비 180억원, 한국토지주택공사(LH) 자체 조달 및 기금 205억원에다 시비 100억원까지 더해 모두 485억원이 투입된다.



기사입력: 2018/05/01 [16:00]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