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까지 모든 초·중학교 무선 인터넷 구축
경기교육청, 소프트웨어 교육 디지털 교과서 이용 편의 대비
 
김희우

내년까지 경기도내 모든 초·중학교에 무선 인터넷이 구축된다.

 

경기도교육청이 애초 2020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었으나 이를 1년 앞당겼다·중학교 소프트웨어 교육 의무화에 따른 디지털 교과서 이용 편의를 위한 조치다.

 

도교육청은 우선 올해 초등학교 894개교와 중학교 261개교 등 1155개교에 무선 인터넷을 구축하기로 했다.

 

이는 도내 전체 초·중학교 1888개교의 61.2%에 달한다. 나머지 733개교는 내년에 마무리될 예정이다.

 

소프트웨어 교육은 올해부터 중학교 필수 과정으로 운영되고 있다.

 

2015년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올해부터 소프트웨어 교육, 가상현실, 증강현실, 콘텐츠를 탑재한 디지털 교과서가 학교 현장에서 적용되고 있다.

 

무선 인터넷이 구축되면 학교에서 소프트웨어와 사물인터넷 등을 효과적으로 교육할 수 있고 교육청이 운영하는 수업 지원 서비스인 경기 e-학습터’(http://danopy.goedu.kr)를 활용해 자기주도학습을 진행할 수 있다.

 

초등학교는 내년부터 필수 과정으로 운영된다. 고등학교는 필수가 아니어서 일부 학교가 자체적으로 무선 인터넷을 설치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8/16 [10:33]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