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회계연도 결산안… “채무 전액 상환”
남양주시 지난해 예산 현액 전년 이월금 포함 1조7천348억2천800만원
 
김희우

남양주시가 2017회계연도 일반 및 특별회계 세입·세출 결산안을 내놨다.

 

먼저 예산 현액의 경우 전년도 이월금 1871900만원을 포함해 173482800만원에 달했다.

 

실제 수납액과 지출액은 각각 177854800만원, 136696800만원으로 41158천만원가량이 결산 잉여금으로 남았다.

 

시는 이중에서 3755500만원에 대해 일단 편성은 했지만 지출을 할 수 없을 것으로 예상해 명시이월 했는가 하면 불가피한 사유로 지출을 하지 못한 1438600만원을 사고이월 했다.

 

특히 계속사업에 대한 계속비이월액이 17367900만원에 달했다. 보조금집행잔액도 602600만원을 차지했다.

 

이들 이월액을 제외한 17993100만원이 순세계잉여금이다

 

채무 현재액은 2016년까지 남았던 209억원을 전액 상환함으로써 제로상태에 이르러 재정 건전성을 확보했다.

 

한편 기금 규모는 2016년까지 8081천만원에서 2672100만원을 조성하고 441천만원을 사용해 지난해 말 현재 1312100만원으로 커졌다.

 

공유재산도 2016년까지 27328300만원에서 11055300만원 늘어나고 4488100만원 줄어들어 지난해 말 현재 276895500만원으로 불었다.

 

이 가운데 행정재산이 275516800만원, 나머지 1378600만원이 일반재산으로 분류돼 여전히 수익 목적으로 활용이 제한된 행정재산의 비중이 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2017회계연도 결산안은 지난 4일 시작된 시의회 정례회에 제출돼 오는 16일까지 회기 내에 심사 과정을 거쳐 승인 처리될 전망이다



기사입력: 2018/10/05 [11:08]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