趙시장 “우리나라 No.1 지자체 목표”
‘3·3·3 핵심인재 역량강화’ 교육 특강 펼쳐
 
김희우

 

조광한 시장이 남양주시 직원들 앞에서 특강을 펼쳤다.

 

지난 22일 열린 ‘3·3·3 핵심인재 역량강화교육장에서 우리나라 No.1 지자체가 되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조 시장은 이날 우리 시는 서울 중심인 강남과 거리가 13에 불과해 수도권에서 강남과 제일 가까운 위치에 있는 강점 있는 도시라고 운을 뗐다.

 

이어 지속적으로 임야 경사도 훼손을 막고 하천을 대대적으로 정화해 남양주만의 수려한 자연경관 강점을 충분히 살려야 한다고 말했는가 하면 풍부한 역사를 현재와 미래의 자산으로 만드는 것이 우리의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우리 시의 강점을 도시 정책에 어떻게 접목할 것인가가 남양주 미래를 좌우할 관건이라며 “No.1 지자체 목표 실현을 위해 남양주만의 뛰어난 강점을 토대로 도시 비전과 전략을 세워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직급별 집합교육의 장인 ‘3·3·3 핵심인재 역량강화교육은 지난 1~2월 동안 6(팀장급)부터 7~9급 실무직까지 시정 추진방향을 공유하면서 리더와 격의없이 양방향 소통할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후 이달부터 더 많은 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시즌2 과정으로 확대돼 올 6월까지 총 7기수 420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조 시장은 좀 더 다양하게 비정형화된 교육을 진행하고, 해외연수 오디션 등을 통해 직원들의 마인드가 변화되고 유연해지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하겠다면서 특강을 마쳤다.




기사입력: 2019/04/23 [12:02]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