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에너지 체험전 개막… 18일까지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남양주시 후원
 
김희우

올해로 15회째인 대한민국 에너지 체험전(Korea Energy Festival 2019)이 남양주에서 막을 올렸다.

 

15일부터 시작해 오는 18일까지 나흘에 걸쳐 매일 오전 10~오후 5시 동안 운영된다. 장소는 이패동 남양주체육문화센터 

 



국내 최대 규모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남양주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한국전력공사
, 한국가스공사, 한국수력원자력 등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에너지 공기업이 망라됐다.

 

아동과 청소년이 국가 에너지 정책, 에너지 자원의 중요성 등을 직접 다양한 체험을 통해 학습할 수 있는 장으로 마련됐다.

 

전시장은 남양주 에너지 비전을 제시하는 지자체관과 전력관·천연가스관·원자력관에다 신재생 에너지를 테마로 한 주제관이 더해졌다.

 

이중 한국전력공사의 전력관에서는 국내·외 전력설비 현황와 전원개발의 필요성을 소개하고 전기자동차와 가상현실(VR) 체험이 가능하다.

 

관람료는 무료라 필요 없다

 

조광한 시장은 대한민국 에너지 체험전 개막에 맞춰 왕숙 신도시를 시작으로 남양주가 에너지 자족 도시, 수소산업 등 친환경 첨단산업도시로 조성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05/15 [16:03]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배선희 19/05/17 [07:15]
아이들과 청소년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어 에너지에 대해 보다 쉽게 알고 이해할 수 있을 것 같아요. 관람료도 무료라 맘 편하게 갈 수도 있고요.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