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조할인’ 버스요금제 전면 시행
올 10월부터 일반형 200원 좌석형 400원 순환형 450원 할인
 
김희우

경기도가 도민 교통비 부담 완화방안의 하나로 이른바 조조할인 버스요금제를 전면 시행한다는 소식이다.


조조할인 요금제는 아침
630분 이전에 경기 버스를 이용하는 도민들에게 요금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이다.

 

지금은 직행좌석형 버스(광역버스)에만 국한돼있다. 400원의 요금을 할인해주고 있다.

 

그러나 올 10월부터는 시내버스 전체로 요금할인을 확대한다는 것이 도의 방침이다.


할인 규모는 일반형
200, 좌석형 400, 순환형 450원 등이다

도는 조조할인 전면 시행과 더불어 만6세 미만 영·유아 3명까지 버스요금 면제도 추진하고 있다.

 

현행 경기도 시내버스 운송약관에 따르면 만6세 미만 영·유아의 경우 3명까지 무료로 승차가 가능하나 좌석 배정을 요구하면 요금을 내야 한다.


이에 따라 도는 이달 안에 경기도버스운송사업조합과 협의해 시내버스 운송약관을 개정, 좌석 배정과 상관없이 만6세 미만 영·유아에 대해 요금이 면제될 수 있도록 제도화할 방침이다.

 



기사입력: 2019/09/09 [08:09]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