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치원 원아 모집 때 ‘줄서기’ 사라진다
경기교육청, 2020학년도 유치원 유아 모집·선발계획 공고
 
김희우

경기지역에서 사립 유치원 원아 모집 때 부모들이 새벽부터 줄을 서야 하는 불편이 사라질 전망이다.


또 온라인에서 모든 유치원을 비교할 수 있다.


경기도교육청은
26일 이런 내용을 골자로 2020학년도 유치원 유아 모집·선발계획을 공고했다.

특히 공·사립에 관계없이 모든 유치원이 유치원입학관리시스템인 처음학교로를 통해 유아를 모집·선발하도록 의무화했다.

이에 따라 각 유치원은 다음달 18일부터 원아 모집이 시작되는 111일 전까지 교육과정, 방과 후 과정, 모집 방법 등을 이 시스템에 게재해야 한다.


내년도 유아 모집은 오는
111~29일 동안 진행된다.


학부모들은 이 시스템에서 유치원별 모집 요강을 확인한 뒤 온라인으로 입학원서를 제출해야 한다.


컴퓨터 이용이 어려우면 모집 기간 오후 6시까지 해당 유치원을 방문해 입학 신청을 할 수 있다.


각 유치원은 온라인 추첨으로 원아를 선발해야 한다.


선착순 모집 정원 안에 들고자 학부모들이 새벽부터 줄을 서거나 공 뽑기등 현장 추첨에 온 가족을 동원할 필요가 없다.


도교육청은 올해 도내 모든 사립 유치원이 처음학교로에 참여하도록 유도했다.


일부는 국·공립 유치원에 원아가 몰리는 현상 등을 우려해 참여를 반대했다. 지난해 말 기준으로 사립 유치원 절반가량만 이 시스템에 참여했다.


·공립 유치원은 이 시스템에 의무적으로 참여해야 한다.


도교육청은 불참 사립 유치원에 대해 지원 중단 등 강경책을 썼고 결국 모든 유치원이 이 시스템에 동참하기로 했다.



기사입력: 2019/09/26 [11:35]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