趙시장, 판교테크노밸리 본투글로벌센터 발걸음
첨단산업 기반 글로벌 기업도시로의 성장 ‘포괄적 협력’ 합의
 
김희우

 

조광한 시장의 기업 유치발걸음이 성남을 향했다.

 

10일 판교테크노밸리 스타트업캠퍼스에 위치한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를 찾았다.

조 시장은 이날 센터 측과
포괄적 협력관계구축에 합의했다.

 

본투글로벌센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기관으로 20139월 설립됐다.

 

ICT, 바이오·메디컬 등 유망기술 기업의 해외 진출과 투자 유치를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지금까지 35개 나라에 걸쳐 300여 글로벌 파트너와 업무협약을 맺었다.

 

조 시장은 센터를 방문한 자리에서 남양주 3기 신도시 성공 가능성은 결국 얼마나 많은 양질의 첨단기업을 유치하느냐에 달려 있다. 이를 위해 국내 처음으로 글로벌 신도시를 지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남양주가 첨단산업에 기반을 둔 글로벌 기업도시로 성장하도록 국내·외 기업 유치는 물론이고 해외 진출, 스타트업 지원 등을 아끼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협조를 구했다.

 

3기 신도시와 관련해 남양주시는 왕숙 공공주택지구에 바이오·메티컬, 정밀화학, ·생명 클러스터 등의 산업 분야 중심 혁신성장 클러스터를 조성한다는 목표다.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 예정지와 맞닿은 왕숙2 공공주택지구에 대해서는 테마가 있는 문화예술 클러스터와 복합 전시산업 등을 계획하고 있다.

 

기사입력: 2020/02/10 [17:47]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