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평동 나눔 릴레이’ 3천600만원 모금
코로나19 확산 막고 갑작스럽게 어려운 처지에 놓인 이웃 지원
 
김희우

호평동에서 서로버팀목 나눔 릴레이를 통해 3천만원 넘는 돈이 모였다.

 

나눔 릴레이는 지난달 21일부터 시작돼 이제 1개월이 흘렀다.

 

호평동 사회단체협의회가 첫 테이프를 끊은 이후 가장 최근 4곳에서 한꺼번에 330만원을 동부희망케어센터에 지정 기탁했다.

 

4곳은 남양주시걷기연맹 호평지회(회장 정명국), 호평평내러브(회장 박정규), 생활안전협의회 호평지회(회장 정명국), 호평동체육회(회장 장석호) 등이다.

 

 

이로써 27~30번째까지 이어진 나눔 릴레이 결과 모두 3600만원이 모금됐다.

 

이 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고 갑작스럽게 어려운 처지에 놓인 이웃과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데 사용된다.

 

한편 별내동에서도 방위협의회(회장 안태훈)21일 온라인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스마트기기 지원에 써달라며 북부희망케어센터에 후원금 500만원을 건넸다.

 

이날 한국농촌지도자 남양주시연합회(회장 김인중)에서도 150만원을 동부희망케어센터에 전달했다.


기사입력: 2020/05/21 [14:02]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