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8일부터 어린이집 휴원 명령 해제”
코로나19 확산 예방 위해 지난 2월27일 휴원 명령 내려진 지 173일 만
 
성우진

오는 18일자로 경기도내 전체 어린이집 1835곳에 대한 휴원 명령이 해제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지난 227일 휴원 명령이 내려진 지 173일 만이다.

어린이집은 보건복지부가 지난 61일 전국적으로 휴원을 해제하면서 지방자치단체에 휴원 연장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한 바 있다.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은 방역 강화 조치가 시행됨에 따라 휴원 명령이 유지됐다.

경기도는 이번에도 도 단위로 어린이집 휴원 명령을 해제하나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시·군 단위로 별도의 휴원 조치를 할 수 있다3일 밝혔다.

어린이집은 앞으로 정상 개원 이후에도 보건복지부의 코로나19 어린이집용 대응 지침에 따라 마스크 착용, 방역 소독, 보육활동 제한 등을 준수해야 한다.

어린이집 내 접촉자가 발생하면 접촉자가 최종 음성 판정을 받거나 격리 해제될 때까지 폐쇄된다.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에도 14일간 또는 원내 접촉자가 모두 음성 판정을 받거나 격리 해제될 때까지 문을 닫아야 한다.


기사입력: 2020/08/03 [11:41]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