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공도서관 대출 1위 ‘여행의 이유’
경기사이버도서관, 공공도서관 229곳 대출 이력 2천775만여건 분석
 
성우진

지난해 경기도내 공공도서관에서 김영하의 여행의 이유가 일반 도서 중 가장 많이 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이 도내 공공도서관 229곳의 대출 이력 2775만여건을 분석한 결과다.

뒤를 이어 히가시노 게이고의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최승필의 공부머리 독서법’, 야쿠마루 가쿠의 돌이킬 수 없는 약속’, 김수현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등이 많이 대출됐다.

아동·청소년 도서 분야에서는 손원평의 아몬드가 가장 많이 대출됐다.

필립 C.스테드의 아모스 할아버지가 아픈 날’, 이분희의 한밤중 달빛 식당’, 송도수의 수학도둑’,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이 뒤를 이었다.

도내 공공도서관 도서 대출량은 코로나19 여파로 2019(4천만여건)과 비교해 33% 감소했으나, 사이버도서관 전자책 대출량은 118만여건으로 2019(76만여건)보다 55% 증가했다.

임산부와 영유아, 장애인 등을 대상으로 한 무료택배 대출서비스는 전년도와 비슷한 21474건으로 집계됐다.

도사이버도서관은 전자책을 확충하고 비대면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해 이용자 요구에 부응하는 서비스 제공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1/01/08 [10:46]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