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 신청 1천만명 넘어
이달 1일부터 21일까지 온라인으로 신청한 도민 1천2만4천877명
 
성우진
이달 1일부터 21일까지 경기도 2차 재난기본소득(1인당 10만원)을 온라인으로 신청한 도민이 1천2만4천877명에 이르렀다.

이는 전체 지급 대상 도민의 74.6%이고, 지급액은 포천시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해 1조245억원이다. 

 

지급 수단별로는 신용·체크카드 76.1%, 지역화폐 19.5% 등이다.

2차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신청은 3월14일까지 출생연도 및 요일 관계없이 아무 때나 할 수 있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도민은 3월1일부터 4월30일까지 요일별 5부제에 따라 출생연도 해당 요일에 현장 수령 방식으로 신청할 수 있다.


재난기본소득 사용 기간은 사용승인 문자 수신일로부터 3개월이며, 주민등록 주소지 시·군 내 연매출 10억원 이하이면서 경기지역화폐를 받는 업소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


기사입력: 2021/02/22 [10:59]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