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접종한 버스기사에 이틀 유급휴가
경기도, 공공버스 운수종사자 5천400여명 대상 ‘백신 휴가제’ 시행
 
성우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한 경기도 공공버스 운수종사자 5400여명을 대상으로 15일부터 백신 휴가제가 시행된다.

유급 휴가로 접종 당일과 다음날 등 모두 이틀이다. 이상 반응이 있으면 하루가 더해진다.

적용 대상은 경기도 공공버스 운수종사자 3841명과 81일부터 공공버스 전환 예정인 수입금 공동관리형 버스 운수종사자 1564명 등 모두 5405명이다.

유급 휴가로 발생되는 공백은 임시직 근무 허용으로 최소화된다.

경기도는 운수업체가 불가피하게 임시 근무자를 채용하지 못해 운행 준수율을 지키지 못해도 벌칙 적용을 배제하는 등 적극적으로 백신 접종 휴가를 시행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도는 대중교통 특성상 운수종사자 감염 때 다수의 승객에게 전파될 수 있고 대규모 운행 중단 가능성도 있다공공버스 안정적 운행을 위해 백신 휴가제를 도입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2021/06/15 [10:04]  최종편집: ⓒ 남양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